WTO 첫 한국·여성수장 나오나··· “유명희, 2R 진출”

블룸버그, 영국·사우디·케냐·나이지리아와 경쟁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거에서 1라운드를 통과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 美대선 맞힌 여론조사 “트럼프가 바이든 첫 추월”

보수성향 라스무센 "트럼프가 1%포인트 앞서" “폭력시위 확산 '흑인 외 소수인종' 지지확보" 미국 대통령선거가 50일도 남지 않은...

미 CDC “코로나 예방, 백신보다 마스크가 더 효과적”

로버트 레드필드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이 백신보다 마스크를 쓰는 것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막는 데 더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레드필드 국장은...

일본 새 총리에 스가 선출… 7년8개월 만의 교체

아베 신조 정권의 계승을 내세우는 스가 요시히데 자민당 신임 총재가 16일 일본의 새 총리로 선출됐다. 의원내각제를 채택한 일본에서 행정수반인...

폼페이오 “비핵화 진전 낙관적…북과도 노력하고 있다”

"공개적으로 고요하지만 많은 노력 진행"…미, 인도적 지원 내세워 손길 11월 대선앞 '도발자제' 상황관리…'10월의 서프라이즈' 가능성 분분

빌 게이츠 “코로나, 내년 여름 백신 나와 2022년 끝날 것”

"미 대선 전까지 승인 신청하는 백신 없을 것…화이자가 선두주자"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는 코로나19가 내년 백신 보급으로 기세가 꺾인...

WTO “미국의 대중국 관세는 국제무역 규칙 위반”

"미국 조치는 중국에만 적용, 미국은 정당성 설명 못해" 미 "WTO, 중국의 지적재산권 도용에 해결책 제시 못해"

“잿가루가 비처럼 내려”…美 서부 화재 사망자 35명

캘리포니아 등 미국 서부 해안 주(州)들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한 대형 산불이 계속 확산하며 피해 면적이 500만 에이커(약 2만234㎢)를 넘어섰다.

미, 中 여행경보 ‘금지’서 ‘재고’로 한단계 완화

"중국 내 코로나19 진전"…홍콩·신장·티베트 거론하며 주의 당부 미국이 14일(현지시간) 중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최고등급인 '금지'에서 한단계 아래인 '재고'로 낮췄다.

“한국, 전세계 ‘살기좋은 나라’ 17위”… 6계단 상승

2020 사회발전지수, 노르웨이 3년 연속 1위…미국 28위 한국 딜로이트그룹은 미국 비영리단체인 사회발전조사기구가 발표한 ‘2020 사회발전지수(SPI: Social Progress Index)’ 결과를...

인기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