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소녀상’ 지켰다··· 베를린시, 철거명령 전격 철회

독일 베를린시가 시내 중심부에 세워진 ‘평화의 소녀상’을 철거하라는 명령을 전격 철회했다. 당초 일본의 요구를 받고 철거 명령을 내렸지만 각계 반발이 거세지자 일단 그대로 두기로 한 것이다.

13일 독일 수도 베를린에서 시민들이 거리에 설치된 ‘평화의 소녀상’에 대한 당국의 철거명령에 항의하기 위해 미테구청 앞에서 집회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베를린시는 13일(현지시간) 보도자료를 내고 “논란이 된 평화의 소녀상은 당분간 그대로 있을 것”이라며 “법원이 (소녀상에 대한) 평가를 할 때까지 시는 어떤 추가적 결정도 내리지 않겠다”고 밝혔다. 철거 명령을 중단시켜달라는 가처분 신청이 법원에 제기된 점을 받아들여 철거를 강행하지 않고 일단 두겠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베를린시는 소녀상이 위치한 베를린 미테구의 슈테판 폰 다쎌 구청장을 인용해 “일본측의 이해 관계뿐 아니라 코리아협의회(Korea Verband)의 이해관계도 반영하는 합의를 원한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한일 양측의 이야기를 듣고 합의점을 찾겠다는 뜻이다.

다쎌 구청장은 이날 미테구청 앞에서 철거 명령을 철회해달라고 요구하는 시민들에게 “법원에 철거 명령 중지 가처분신청이 접수돼 시간이 생겼다”며 “조화로운 해결책을 논의하자”고 말하기도 했다. 그는 이어 “며칠간 소녀상과 관련된 역사를 배우게 됐다”며 “시민 참여가 인상 깊었다”고 덧붙였다.

소녀상은 지난달 28일 미테구 거리에 당국의 허가를 받아 세워졌다. 현지 시민단체 코리아협의회가 정의기억연대(정의연)의 도움으로 설치한 것이었다. 하지만 일본 정부가 공식적으로 문제를 제기하면서 곧장 철거 위기에 놓였다. 미테구청은 지난 7일 전격적인 철거 명령을 내리고 14일까지 자진 철거하지 않으면 강제집행에 들어가겠다고 통보했다.

현지 시민단체와 시민들은 강하게 항의했다. 소녀상 설치를 주관한 코리아협의회는 12일 베를린 행정법원에 철거명령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냈다. 이날 베를린 시민 약 300명은 집회를 열고 소녀상 앞에서부터 철거 명령을 내린 미테구청 앞까지 30여분간 행진하며 철거 명령의 철회를 요구했다.

소녀상 논란과 관련해 외교부와 주(駐)독일한국대사관은 민간단체가 설치한 만큼 정부 측에서 공개적으로 대응하기는 어렵다는 입장을 내비쳐왔다.

관련글

시무7조 청원에··· 청와대 “국정 다시 살피는 계기”

부동산 정책 등 비판, 국정운영 전환 요구 상소문 "이번 청원을 통해 전해주신 의견도 잘 듣고 (국가 정책을)다시 한번 살피는...

김현미 “월세 세액공제 확대··· 시장 불안은 저금리 탓”

전세난 해결 대책으로 기재부와 협의 예고정부 부동산정책 실패 놓고 여야 공방 지속“저금리 탓” 놓고 시장 인식과 온도차 논란 김현미...

이주열 “이토 히로부미 친필 한은 머릿돌, 가급적 빨리 처리”

"머릿돌 처리할 수 있는 방안 3가지 정도로 생각"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3일 이토 히로부미의...

김정은 위원장 업적 다룬 첫 장편소설 ‘부흥’ 내놨다

김일성·김정일 이어 '불멸' 시리즈 나와··· '불멸의 여정' 총서로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업적'을 소재로 하는 첫 장편소설을 내놓으며 최고지도자 띄우기에...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시무7조 청원에··· 청와대 “국정 다시 살피는 계기”

부동산 정책 등 비판, 국정운영 전환 요구 상소문 "이번 청원을 통해 전해주신 의견도 잘 듣고 (국가 정책을)다시 한번 살피는...

김현미 “월세 세액공제 확대··· 시장...

전세난 해결 대책으로 기재부와 협의 예고정부 부동산정책 실패 놓고 여야 공방 지속“저금리 탓” 놓고 시장 인식과 온도차 논란 김현미...

이주열 “이토 히로부미 친필 한은...

"머릿돌 처리할 수 있는 방안 3가지 정도로 생각"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23일 이토 히로부미의...

김정은 위원장 업적 다룬 첫...

김일성·김정일 이어 '불멸' 시리즈 나와··· '불멸의 여정' 총서로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업적'을 소재로 하는 첫 장편소설을 내놓으며 최고지도자 띄우기에...

독감백신 사망 32명·신규확진 155명··· 불안감...

독감(인플루엔자) 백신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둘러싼 국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독감 백신 접종 이후 사망자는 32명에 달하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도 42일만에 가장...

이인영 “코로나 백신은 게임체인저··· 북과...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나 치료제가 개발된다면 남북 간 보건의료협력에 적극적으로 나서는 것이 필요하다고...

이규민 의원, 찬양·고무죄 없애는 국보법...

이규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보안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찬양·고무죄를 없애는 게 뼈대다. 2004년 열린우리당 시절 국보법 폐지안을 추진했던 이후에 진보 여권에서는 처음으로 나온 개정안이다.22일...

바이든 “김정은 핵능력 축소에 동의하면...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는 22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능력 축소에 동의하는 조건으로 만날 수 있다고 말했다.그는...

독감 백신 잇단 사망에··· 의협...

정부에 권고··· "사망자 부검 통해 백신·사망간 인과 밝혀야" "회원사에 유보 공문"··· 당분간 민간 의료기관 접종 힘들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