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위원장 업적 다룬 첫 장편소설 ‘부흥’ 내놨다

김일성·김정일 이어 ‘불멸’ 시리즈 나와··· ‘불멸의 여정’ 총서로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업적’을 소재로 하는 첫 장편소설을 내놓으며 최고지도자 띄우기에 나서고 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3일 “최근 4·15문학창작단에서는 원수님(김정은)의 위대성을 폭넓고 깊이 있게 형상한 총서 ‘불멸의 여정’의 첫 장편소설 ‘부흥’을 내놓았다”고 소개했다.

소설 ‘부흥’은 김 위원장의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사업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

김 위원장의 인재양성 의지와 함께 의무교육 12년제 전환, 대학교수들을 위한 미래과학자거리 조성, 평양애육원 건설, 교복·학습장 보급 등 그간의 행보가 소설 속에 나열됐다.

신문은 “원수님의 (교육혁명) 업적을 실재한 역사적 사실들을 통해 감동 깊게 형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이 소설이 “국가 부흥의 무진 막강한 힘은 인재자원에 있으며 온 사회에 교육중시 기풍을 확립하고 새 세기의 요구에 맞게 교육을 끊임없이 발전시켜나갈 때 당당히 세계를 앞서나갈 수 있다는 사상을 밝힌 시대정신이 반영된 작품”이라고 설명했다.

이처럼 4·15문학창작단에서 김 위원장을 소재로 하는 첫 장편소설을 내놓은 것은 최고지도자의 정통성과 입지를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

4·15문학창작단은 1967년 조직된 문학창작단체로, 김일성·김정일 등 최고지도자의 업적에 초점을 맞춘 이른바 ‘수령형상문학’을 전문으로 창작해왔다.

그간 김일성 주석 활동을 담은 총서 ‘불멸의 역사’,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주제로 한 총서 ‘불멸의 향도’를 발간한 데 이어 김정은 위원장을 다룬 ‘불멸의 여정’ 총서가 나온 것이다.

또 북한이 대북제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수해 등으로 힘든 상황에서도 김 위원장의 활약을 부각하며 내부 결속을 꾀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관련글

시진핑, 바이든에 뒤늦은 축전··· “충돌 대신 협력해야”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이 25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게 뒤늦은 당선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고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시 주석은...

이인영 “대북 코로나 백신 지원, 우리 안정성과 직결”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6일 북한에 대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지원 문제와 관련해 "백신과 치료제가 중요한 협력의 과정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주열 “본격 경기회복 아냐 3차 코로나 확산 충격 더 커”

"한은 정책 목표에 '고용 안정' 추가는 국민 경제에 큰 영향" "금융위의 금융결제원 감독은 중앙은행에 대한 불필요한 관여"

“단절된 남북대화 복원해 북미협상 중재 나서야”

통일연구원 김상기 박사 "북미 신뢰 부족해 한국의 역할 중요"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 출범 이후 한국이 북미 협상을 중재하기...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이인영 “삼중고 북 주민 생각않을 수 없어··· 식량 등 적시 협력해야”

'제로헝거 혁신정책회의' 축사··· "1984년 서울 수해때 북이 구호품 전달 기억"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6일 "필요하다면 남북이 내년 봄이라도 식량·비료...

시진핑, 바이든에 뒤늦은 축전··· “충돌...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이 25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에게 뒤늦은 당선 축하 메시지를 보냈다고 신화통신이 보도했다. 시 주석은...

이인영 “대북 코로나 백신 지원,...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26일 북한에 대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지원 문제와 관련해 "백신과 치료제가 중요한 협력의 과정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주열 “본격 경기회복 아냐 3차...

"한은 정책 목표에 '고용 안정' 추가는 국민 경제에 큰 영향" "금융위의 금융결제원 감독은 중앙은행에 대한 불필요한 관여"

“단절된 남북대화 복원해 북미협상 중재...

통일연구원 김상기 박사 "북미 신뢰 부족해 한국의 역할 중요"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 출범 이후 한국이 북미 협상을 중재하기...

민주 “대공수사권 이관, 국정원 흑역사...

"수사권 문제 제외 모든 조항에서 여야합의 이뤄져" 국회 정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25일 대공수사권 폐지를 골자로 한 국가정보원법 개정안...

결혼도 출산도 역대 최저··· 출생아...

통계청 '인구동향' 발표··· 9월 출생아 54개월째 최저 3분기 합계 출산율 0.84명··· 3년 연속 1명 미만 유력

올해 종부세 대상자 15만명 늘고...

올해 납부대상·세수 역대 최고··· 내달 15일까지 내야 업계 “양도세 높아 다주택자 집 팔기보다 절세 고민” ‘부동산...

북 “속도만 중시하면 재시공 못막아”···...

북한이 '양보다 질'을 내세우며 제품의 품질을 높이라고 주문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5일 '질 제고는 중요한 정치적 사업' 제하 논설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