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측근’ 김여정·조용원 전면에··· 집행부 70% 물갈이

당대표 구성서 軍 줄고 행정·현장당원 비중 늘어

북한의 제8차 노동당 대회를 이끄는 집행부가 5년 만에 대거 물갈이됐다.

2016년 7차와 올해 8차 당대회 집행부 구성을 비교해보면 김정은 위원장을 비롯해 39명 총원은 그대로지만, 구성원 가운데 29명(74.4%)이 교체됐다.

자리를 지킨 것은 김 위원장과 최룡해·리병철·김덕훈·박봉주·리일환·김영철·최부일·오수용·최상건 등 10명에 그쳤다.

북한 노동당 제8차 대회가 지난 5일 평양에서 개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6일 보도했다. 주석단 사진에서 김여정 제1부부장(파란색 동그라미)의 모습도 보인다. /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김정은 위원장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여동생 김여정 당 제1부부장과 조용원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이 집행부 명단에 새로 이름을 올렸다. 이들 모두 정치국 후보위원이다.

김정은 위원장이 지난 5년간 리병철 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 등 핵심 인사 10명 외에는 성과 위주의 승진 인사를 통해 세대 교체한 인물들이다.

박정천 군 총참모장은 지난해 김정은 위원장의 신임 하에 차수 계급장을 달며 초고속 승진했고 박정남 강원도 당위원장 등을 꼽을 수 있다.

또 김덕훈 내각 총리와 박봉주 당 부위원장, 김일철 등 부총리 전원과 최상건 당 과학교육부장 등 경제 과학교육부문 관료들이 대거 포진된 것이 특징이다.

전국 각 조직의 당대표자 구성에도 변화가 뚜렷했다.

군인 대표는 7차 때 719명에서 이번에는 408명으로 거의 반 토막 났지만, 행정경제부문 대표는 423명에서 801명으로 배로 늘었다.

당·정치부문 대표는 1545명에서 1959명으로, 현장에서 일하는 핵심당원 대표는 786명에서 1455명으로 증가했다.

지난번 당대회 대표자에 포함됐던 항일혁명 투사와 비전향장기수는 이번에는 빠졌다.

당대표자 구성에는 군인보다 행정·경제관료를 중시하며 이번 대회를 경제 도약의 계기로 삼으려는 김정은 위원장의 의지가 읽힌다.

또 현장에서 일하는 핵심당원 대표의 수를 당·정치 일군 대표자에 버금가게 선발한 것은 현장의 목소리를 들으며 바닥 민심을 다독이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김 위원장은 앞서 개회사에서도 최근 4개월간 비상설 중앙검열위원회를 조직·파견해 현장에서 일하는 노동자와 농민, 지식인 당원의 의견을 수렴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번 당대회에서 경제관료들이 약진할 가능성도 전망된다.

관련글

자영업자 3차지원금 11일부터 지급··· 설 전에 90%까지

집합금지 300만원·영업제한 200만원·매출감소 100만원 겨울스포츠·숙박도 포함··· 사행성·부동산 임대업 제외 오는 11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3차 확산 완만한 감소세··· 헬스장 영업제한 재검토”

방역 당국이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완만한 감소세라고 평가하면서도 사회적 거리두기 노력을 소홀히 하면 다시 확산할 가능성이 높다고 평가했다. 최근...

‘이명박·박근혜 사면’ 찬성 47.7% vs 반대 48% ‘팽팽’

노인층서 찬성 의견 많고 20~40대 반대 많아 보수성향 67.5% 찬성 진보성향 75.1% 반대 최근 정치권에서 이명박·박근혜...

코로나, 지난해 美 사망원인 3위 추정··· 심장병·암 다음

지난해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사망 원인 3위에 오른 것 같다고 CNN 방송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은 이날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자영업자 3차지원금 11일부터 지급··· 설 전에 90%까지

집합금지 300만원·영업제한 200만원·매출감소 100만원 겨울스포츠·숙박도 포함··· 사행성·부동산 임대업 제외 오는 11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3차 확산 완만한 감소세··· 헬스장...

방역 당국이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완만한 감소세라고 평가하면서도 사회적 거리두기 노력을 소홀히 하면 다시 확산할 가능성이 높다고 평가했다. 최근...

‘이명박·박근혜 사면’ 찬성 47.7% vs...

노인층서 찬성 의견 많고 20~40대 반대 많아 보수성향 67.5% 찬성 진보성향 75.1% 반대 최근 정치권에서 이명박·박근혜...

코로나, 지난해 美 사망원인 3위...

지난해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사망 원인 3위에 오른 것 같다고 CNN 방송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은 이날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동학개미의 힘’··· 한국증시 65년만에 3000시대...

코스피 3000시대다. 박스피, 코리아 디스카운트는 이미 옛말이 됐다. 신축년 새해 세번째 거래일인 6일 오전 코스피지수는 전일대비 1%(30포인트)이상 오르며 3020선을...

‘김정은 측근’ 김여정·조용원 전면에··· 집행부...

당대표 구성서 軍 줄고 행정·현장당원 비중 늘어 북한의 제8차 노동당 대회를 이끄는 집행부가 5년 만에 대거 물갈이됐다.

김정은 “경제발전 목표 엄청 미달”···...

7차와 달리 '핵' 성과 언급 없어··· 경제실패 이례적 자인 김정은 "통일·대외관계 진전" 언급··· 대미·대남정책 주목 북한의...

집값 꼭 잡는다더니··· 정부 통계로도...

정부 통계에서 작년 전국 집값이 5.36% 올라 9년 만에 가장 많이 올랐다. 전셋값도 4.61% 올라 5년 만에 최고치를 찍었다.

코로나 누적 사망자 1000명 넘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환자는 715명으로 하루 만에 다시 1000명 아래로 내려갔지만, 사망자가 26명 늘어 누적 사망자가 1000명을 넘어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