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한글이 끝내 남북의 마음도 묶어줄 것”

한글날 SNS 메시지…”한류·대박 등 옥스퍼드 사전 등재 뿌듯”

[문대통령 페이스북 캡처]

문재인 대통령 한글날 SNS 메시지

문재인 대통령은 한글날인 9일 “한글이 끝내 남북의 마음도 따뜻하게 묶어주리라 믿는다. 누리를 잇는 한글날이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 메시지를 통해 “제가 판문점 도보다리에서 전 세계에 보여주었듯이 남북이 같은 말을 사용하고 말이 통한다는 사실이 새삼스럽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난 2005년부터 남북의 국어학자들이 ‘겨레말큰사전’을 함께 만들어 지난 3월 가제본이 제작된 것을 언급하기도 했다.

    이어 “말이 오르면 나라도 오르고, 말이 내리면 나라도 내린다”는 주시경 선생의 말을 인용하며 “한류의 세계적 인기와 함께 한글이 사랑받고 우리의 소프트파워도 더욱 강해지고 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18개 나라가 한국어를 제2외국어로 채택하고 있고, 이 중 8개 나라의 대학입학시험 과목이다. 초·중·고 한국어반을 개설하고 있는 나라가 39개국에 이르고, 16개 나라는 정규 교과목으로 채택했다”며 “각 나라의 대학에서 이뤄지는 950개 한국학 강좌를 통해 한국어를 하는 우리의 외국 친구들이 점점 많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얼마 전 영국 옥스퍼드 영어사전 최신판에 한류(hallyu), 대박(daebak), 오빠(oppa), 언니(unni) 같은 우리 단어가 새로 실린 것도 매우 뿌듯한 일”이라고 평가했다.

통일TV
증오와 분단을 넘어 평화로 통일로

관련글

미군 “北 미사일 발사 규탄…즉각적 위협 안 돼”

북한, SLBM 추정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19일 오후 서울역 대합실에 설치된 모니터에서 북한의 단거리...

이인영 “北 이중기준 문제 대화로 풀어야…북한도 가능성 열어”

외통위 통일부 국감…"종전선언·제재완화, 비핵화 과정 촉진 가능" 답변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이인영...

주북 EU회원국 외교관 전원 철수…루마니아 대사관도 문 닫아

코로나19 봉쇄로 영국·독일 등 줄줄이 짐싸…외교부 "관심갖고 지켜보고 있어" 철길 손수레 밀며 국경 넘는 러시아...

한미안보실장 회담…”종전선언 설명, 미국 이해 깊어져

美 "對北 적대시 정책 없다…北과 조건없이 만나 협상" 재강조한미 "北, 대화나서면 실질진전 있을 것" 공감…美 "北 긴장고조 행위 자제 촉구"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성김 “종전선언 제안 계속 논의”…북에 조건없는 만남 거듭 촉구

인도적 지원·종전선언 고리로 돌파구 모색…제재이행 언급 대북 압박도노규덕 "미, 종전선언 이해 깊어져…대화재개시 북 관심사 논의 가능 확인"

미군 “北 미사일 발사 규탄…즉각적...

북한, SLBM 추정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19일 오후 서울역 대합실에 설치된 모니터에서 북한의 단거리...

북, 동해상으로 미상발사체 발사

올들어 7번째 무력시위…탄도미사일 등 신무기 시험발사 가능성 제기 북한이 19일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이인영 “北 이중기준 문제 대화로...

외통위 통일부 국감…"종전선언·제재완화, 비핵화 과정 촉진 가능" 답변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이인영...

독일 외교차관 “독일, 남북이 통일로...

주독 한국대사관 개천절 기념 국경일 행사…150여명 참석조현옥 주독대사 "한독, 기후변화 대응에 공동 기여할 수 있어" 미구엘 베르거 독일 외교부...

“지상낙원이라 선전”…북송후 귀국 재일동포 손배소...

원고 5명 北 상대 손배소 첫 재판 도쿄지방재판소가 입주한 재판소 합동청사 재일동포...

주북 EU회원국 외교관 전원 철수…루마니아...

코로나19 봉쇄로 영국·독일 등 줄줄이 짐싸…외교부 "관심갖고 지켜보고 있어" 철길 손수레 밀며 국경 넘는 러시아...

한미안보실장 회담…”종전선언 설명, 미국 이해...

美 "對北 적대시 정책 없다…北과 조건없이 만나 협상" 재강조한미 "北, 대화나서면 실질진전 있을 것" 공감…美 "北 긴장고조 행위 자제 촉구"

북, 평양서부 끝자락에 또 주택...

송신지구·경루동에 이어 새 건설현장 공개…연내 1만세대·5년내 5만세대 목표대성구역 임흥동에도 아파트 3동 100여 세대 건설…8월 착공해 신속 완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