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한국 입국 탈북민 11년만 최저…코로나발 봉쇄 여파 추정

올해 1분기 한국에 들어온 북한이탈주민 규모가 11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통일부에 따르면 올해 1∼3월 국내에 입국한 탈북민은 남성 39명, 여성 96명 등 총 135명이다.

이는 2009년 이후 집계된 1분기 입국자 수를 통틀어 가장 적은 수치다. 지난해 동기(229명)와 비교해도 41% 줄어들었다.

무엇보다 1월 말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국경을 폐쇄하는 등 북한의 강도 높은 조치가 주된 요인으로 꼽힌다.

여기에 최근 몇 년 사이 북한과 중국 당국의 접경지역에 대한 감시가 강화된 점 등도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남한 정착 탈북민은 2000년 이후 지속해서 늘어나 2009년 2914명으로 정점에 오른 뒤 감소세로 돌아섰다.

2012년 김정은 집권 이후에는 연간 1100∼1500명 수준에 머물렀고, 지난해에는 1047명으로 연간 최저치를 찍었다.

다만 올해 1분기 탈북민 수가 급감한 데다 북한의 코로나19 대응 조처도 당분간 지속할 가능성이 크다는 점을 고려하면 올해는 이보다 더 줄어들 수 있다는 관측이 제기된다.

관련글

유엔, ‘싱가포르 적십자’ 코로나 대북지원 제재면제 승인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가 싱가포르 적십자사(SRC)의 대북지원 사업을 승인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는...

미 상원서 문대통령 방미 앞두고 초당적 ‘환영’ 결의안 발의

상원 외교위원장·간사 등 참여…"가장 강력한 동맹 중 하나"북 비핵화 긴밀한 조율·한미일 3국 협력 강조…백신 협력 확대도 언급

미 정보국장, 오늘 청와대 방문…박지원과도 이틀 만에 또 회동

이틀째 한반도 정세 파악 행보…오늘 오후 출국 예상 차 타는 미 국가정보국장

이재명 “대북전단 살포는 불법 과격 행위” 엄정 수사 촉구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4일 "대북전단 살포 행위에 대한 신속한 수사와 엄정한 대처를 사법 당국에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유엔, ‘싱가포르 적십자’ 코로나 대북지원 제재면제 승인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가 싱가포르 적십자사(SRC)의 대북지원 사업을 승인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는...

미 상원서 문대통령 방미 앞두고...

상원 외교위원장·간사 등 참여…"가장 강력한 동맹 중 하나"북 비핵화 긴밀한 조율·한미일 3국 협력 강조…백신 협력 확대도 언급

미 정보국장, 오늘 청와대 방문…박지원과도...

이틀째 한반도 정세 파악 행보…오늘 오후 출국 예상 차 타는 미 국가정보국장

이재명 “대북전단 살포는 불법 과격...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4일 "대북전단 살포 행위에 대한 신속한 수사와 엄정한 대처를 사법 당국에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북한 노동신문 과거 기사 제목...

북한자료센터 홈페이지서 1946∼2019년 기사 제목 검색 가능 북한 노동신문 기사목록 온라인 검색 가능

‘미중 치킨게임’ 이대로 가면 美증시...

미 "회계자료 직접 내라" vs 중 "당국 간 협조 거쳐라"집행기구 세칙 마련으로 미국 외국회사문책법 본격 시행

통일부 “북한에 코로나 백신 지원...

통일부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통일부는 1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대북 지원과 관련 "북한에...

재외동포포럼, 20일 김진명 작가 초청...

김진명 작가 초청 특별강연회 포스터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재외동포포럼(이사장 권유현)은...

박상학 “文대통령 여적죄로 고발”…최대집도 합세

박상학 대표     (서울=연합뉴스) 정성조 기자 = 대북 전단을 살포한 혐의로 경찰의 수사를 받는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