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코로나가 없앤 일자리 83만개··· 고용 연쇄충격 경고

KDI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충격의 양상과 정책적 시사점’ 보고서

“고용충격 대부분은 서비스업이지만…점차 제조업 등으로 확산”

지난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없어진 일자리가 83만개에 달한다는 국책연구기관 분석이 나왔다. 이는 코로나19가 없었을 경우 정상적인 취업자 수 증가 흐름을 추정해 실제 현실과 대조해본 결과다.

특히 국내 유행 초기였던 3~4월 주로 서비스업에 집중됐던 고용 충격이 시간이 갈수록 제조업으로 옮겨가는 양상을 띄고 있다. KDI는 이를 두고 코로나19가 끝나더라도 서비스업에 지속적인 연쇄 충격을 일으킬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종관 한국개발연구원(KDI) 지식경제연구부 연구위원이 21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충격의 양상과 정책적 시사점에 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한국개발연구원(KDI)이 21일 발표한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충격의 양상과 정책적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코로나19의 취업자 수 감소 효과’는 총 82만6000명(전년 동월 대비)으로 나타났다. 국내에서 코로나19 확산이 시작된 2월 이후 월별로 보면 3월 감소폭이 91만5000명, 4월 108만4000명에 달했다.

이후 5월(-91만9000명), 6월(-74만7000명), 7월(-67만8000명), 8월(-57만3000명)로 가면서 점차 축소됐지만 재유행 이후 지난달에는 다시 확대된 것이다.

보고서를 작성한 이종관 KDI 연구위원은 전체 일자리를 교역산업과 지역서비스업으로 나눠 분석했다. 이 가운데서도 교역산업은 제조업 등 전통 교역산업과 정보·통신·과학·기술 등 지식산업으로 구분했다. 지역서비스업에는 도소매업이나 숙박·음식점업 등이 들어간다.

이 분류대로 취업자 감소폭을 보면, 지난달 전체 감소폭 중 교역산업에서는 19만1000명이, 지역서비스업에서는 63만5000명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까지 고용충격은 주로 지역서비스업에 집중되고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주목할 점은 시간이 지날수록 교역산업의 감소폭이 불어나고 있다는 것이다. 교역산업의 지난달 감소폭은 1차 대유행 시기였던 3월(-13만2000명)보다 더 크다.

교역산업 중 제조업만 놓고 보면 지난달 6만8000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코로나19가 없었을 경우였다면 8만8000명이 늘어났을 것으로 분석되기도 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역서비스업 일자리는 국내 전체 일자리의 71.1%를 차지하고 있지만 대부분 교역산업에서 생겨난 수요에 의존한다.

전통 제조업과 지식산업에서 각각 일자리 1개가 생기면 이에 따라 지역서비스업 일자리는 0.9개, 3.2개씩 창출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고임금 근로자가 많은 지식산업일수록 교육·미용·음식·의료 등 소재지 지역서비스업 일자리를 크게 늘린다는 설명이다.

이는 바꿔 말해 교역산업에서 일자리가 감소할 경우 지역서비스 일자리는 더 크게 감소한다는 의미다. 실직하거나 소득이 줄어든다면 가장 먼저 여가, 미용 등 지출부터 줄이기 때문이다. 이 연구위원은 “교역산업의 일자리가 영구적으로 사라졌을 경우에는 코로나19가 완전히 종결돼도 지역서비스업에 장기적으로 부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했다.

보고서는 또 한국판 뉴딜 등 정부가 추진 중인 일자리 대책도 재정을 통한 숫자 늘리기보다는 고용승수 효과가 높은 양질 일자리 창출에 집중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영세 자영업자들이 많은 지역서비스업에 대해서도 보고서는 “코로나19의 확산이 완벽히 제어되지 않는 한 수요를 확대하는 데 한계가 있으므로, 취약계층 보호를 위한 직접적인 재정 지원이 더욱 효과적인 정책”이라고 밝혔다. 언제든 재확산 가능성이 있는 현재로선 저소득층에 재정을 통한 일자리 공급보다는 직접적인 소득 보전책이 더 낫다는 의미다.

관련글

유엔, ‘싱가포르 적십자’ 코로나 대북지원 제재면제 승인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가 싱가포르 적십자사(SRC)의 대북지원 사업을 승인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는...

미 상원서 문대통령 방미 앞두고 초당적 ‘환영’ 결의안 발의

상원 외교위원장·간사 등 참여…"가장 강력한 동맹 중 하나"북 비핵화 긴밀한 조율·한미일 3국 협력 강조…백신 협력 확대도 언급

북한 노동신문 과거 기사 제목 온라인 검색 가능

북한자료센터 홈페이지서 1946∼2019년 기사 제목 검색 가능 북한 노동신문 기사목록 온라인 검색 가능

‘미중 치킨게임’ 이대로 가면 美증시 中기업 무더기 상폐

미 "회계자료 직접 내라" vs 중 "당국 간 협조 거쳐라"집행기구 세칙 마련으로 미국 외국회사문책법 본격 시행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유엔, ‘싱가포르 적십자’ 코로나 대북지원 제재면제 승인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가 싱가포르 적십자사(SRC)의 대북지원 사업을 승인했다.     안보리 대북제재위는...

미 상원서 문대통령 방미 앞두고...

상원 외교위원장·간사 등 참여…"가장 강력한 동맹 중 하나"북 비핵화 긴밀한 조율·한미일 3국 협력 강조…백신 협력 확대도 언급

미 정보국장, 오늘 청와대 방문…박지원과도...

이틀째 한반도 정세 파악 행보…오늘 오후 출국 예상 차 타는 미 국가정보국장

이재명 “대북전단 살포는 불법 과격...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4일 "대북전단 살포 행위에 대한 신속한 수사와 엄정한 대처를 사법 당국에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북한 노동신문 과거 기사 제목...

북한자료센터 홈페이지서 1946∼2019년 기사 제목 검색 가능 북한 노동신문 기사목록 온라인 검색 가능

‘미중 치킨게임’ 이대로 가면 美증시...

미 "회계자료 직접 내라" vs 중 "당국 간 협조 거쳐라"집행기구 세칙 마련으로 미국 외국회사문책법 본격 시행

통일부 “북한에 코로나 백신 지원...

통일부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통일부는 1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대북 지원과 관련 "북한에...

재외동포포럼, 20일 김진명 작가 초청...

김진명 작가 초청 특별강연회 포스터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재외동포포럼(이사장 권유현)은...

박상학 “文대통령 여적죄로 고발”…최대집도 합세

박상학 대표     (서울=연합뉴스) 정성조 기자 = 대북 전단을 살포한 혐의로 경찰의 수사를 받는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