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53% “바이든, 북핵문제 진전있을 때 북미정상회담 나서야”

통일연구원 ‘미 대선 이후 한미관계 전망에 대한 여론조사’ 발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은 향후 북핵문제가 실질적 진전이 있을 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에 나서야 한다고 국민의 절반 이상이 응답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국책연구기관인 통일연구원(KINU)은 23일 이런 내용을 포함한 ‘미 대선 이후 한미관계 전망에 대한 여론조사'(표집오차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 결과를 공개했다.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달 10일부터 이달 3일 사이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100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내년 1월 바이든 당선인의 취임 후 북미정상회담 재개와 관련해 ‘북핵문제의 실질적 진전이라는 조건이 갖춰진다면 재개를 선호한다’고 답한 비율은 전체 응답자의 52.9%로 집계됐다.

‘조건 없는 북미정상회담 재개’를 선호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20.1%에 그쳤다.

북미 정상 간 교류에 대해서는 대체로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응답자의 71.9%는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간의 정상회담과 서신 교류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으며, 국민의힘을 지지하는 응답자의 68.3%도 북미 정상 간 교류에 대해서는 긍정적으로 평가했다고 통일연구원은 전했다.

향후 바이든 정부가 대북제재를 강화해야 한다는 의견(19.3%)과 완화해야 한다는 의견(19.5%)의 응답 비율은 팽팽하게 맞섰다.

한미관계와 관련해서는 전체 응답자의 38%가 지난 1년간 한미관계가 악화했다고 답했다. 이 기간 한미관계가 좋아졌다고 응답한 비율은 7.4%에 그쳤다.

한미관계가 나빠졌다고 답한 응답자의 50.3%는 한미관계 악화의 책임이 미국에 있다고 봤다. 트럼프 대통령의 방위비 분담금 압박 요구나 작년 2월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결렬 등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통일연구원은 분석했다.

다만 한미동맹이 필요하다고 응답한 비율은 90% 이상을 기록했다.

지난달 미 대선에서 맞붙은 민주당 바이든과 공화당 트럼프 가운데 바이든을 지지한다고 응답한 비율(57.4%)이 트럼프 지지율(약 9%)을 크게 앞섰다.

관련글

“인도적 지원 필요한 북한 주민 1천만명 넘어…자연재해 탓”

세계에서 6번째로 많아…영국 민간단체 DI 추산   인도적 지원이 필요한 북한 주민이 1천만 명을 웃도는 것으로...

文 “남북·북미관계 궤도 올려야”…성김 “대화재개 최선”

문재인 대통령과 성김 대북특별대표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오후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를 접견하기에 앞서 사진촬영을...

미, 김여정 담화에 “우리 관점 변함없어…긍정 반응 계속 희망”

국무부 대변인 브리핑…외교의 문 열어두며 한반도 상황 안정 관리 관측한미 워킹그룹 종료엔 동맹 조율 강조하며 "이런 관여 끝내는 것은 아냐"

조선신보 “북중, 한반도 정세 관리 공동보조 취해…동맹 능가”

"사회주의 두 나라, 언제나 한 참모부에서 긴밀히 협력"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북한과 중국이 '한반도의 안정적인 정세 관리'를 위해...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인도적 지원 필요한 북한 주민 1천만명 넘어…자연재해 탓”

세계에서 6번째로 많아…영국 민간단체 DI 추산   인도적 지원이 필요한 북한 주민이 1천만 명을 웃도는 것으로...

文 “남북·북미관계 궤도 올려야”…성김 “대화재개...

문재인 대통령과 성김 대북특별대표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오후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를 접견하기에 앞서 사진촬영을...

미, 김여정 담화에 “우리 관점...

국무부 대변인 브리핑…외교의 문 열어두며 한반도 상황 안정 관리 관측한미 워킹그룹 종료엔 동맹 조율 강조하며 "이런 관여 끝내는 것은 아냐"

조선신보 “북중, 한반도 정세 관리...

"사회주의 두 나라, 언제나 한 참모부에서 긴밀히 협력"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북한과 중국이 '한반도의 안정적인 정세 관리'를 위해...

한미, ‘워킹그룹 종료’ 놓고 온도차…합의용어는...

한국은 '종료'로 여기지만, 미국은 '정리 뒤 재조정'의 의미로 쓰는 듯'워킹그룹 대신 다른 메커니즘으로 대북정책 조율해 기능 유지'엔 공감 분석

통일부 “북한과 연락채널 복구·대화 대비에...

국회 외통위 업무보고 "북한 대외정책, 전보다 절제되고 유연" 통일부는 22일 남북관계 복원을 준비하며 향후 연락 채널 복구와 당국 간...

중국 매체 “미국, 한반도 문제를...

"8월 한미군사훈련, 향후 북미 관계 풍향계 될 것" 분석도 이인영 통일부 장관(오른쪽)과 성 김 미국...

통일부 “美국무부와 한반도 평화위한 소통...

통일차관-성김 이례적 고위급협의 관련, "워킹그룹 대체 아냐…정례화는 논의 필요" 인사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과 성 김...

김여정이 ‘올가미’ 비난한 한미워킹그룹 폐지...

'우리민족끼리' 강조하는 북한, 워킹그룹을 '친미사대' 대표 사례로 비난미국의 대북제재 엄격 이행 입장 확고…바이든, 대북제재 효력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