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당기관지 공동논설…”향후 교류·협력 늘어나도 자력갱생”

김정은 집권 후 노동신문·근로자 7번째…이민위천·일심단결 등 3대노선 부각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북한이 9개월 만에 노동당 기관지인 일간 노동신문과 월간 정치이론잡지 ‘근로자’ 명의로 공동논설을 내고 앞으로 상황이 좋아지더라도 자력갱생 기조를 유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울=연합뉴스) 사진은 지난 1월 13일 평양시 중구역인민위원회에서 주민들이 마스크를 낀 채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을 저마다 손에 들고 읽어보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노동신문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nkphoto@yna.co.kr
사진은 지난 1월 13일 평양시 중구역인민위원회에서 주민들이 마스크를 낀 채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을 저마다 손에 들고 읽어보는 모습.

노동신문 읽는 북한 주민들

    양 기관지는 19일 ‘이민위천, 일심단결, 자력갱생 이념을 더 높이 들고 나가자’ 논설에서 “앞으로 교류와 협력 공간이 넓어지고 유리한 조건과 환경이 주어진다고 해도 자기 힘에 대한 믿음이 없으면 필연코 굴종당할 수밖에 없다”며 “먼 앞날을 내다봐도 민족자존의 방식은 이민위천, 일심단결, 자력갱생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번지르르한 남의 것에 현혹되거나 눈앞의 일시적인 성과에 만족해하면서 주체적 힘을 키우지 않는 것은 자멸을 청하는 어리석은 짓”이라고 일갈했다.

    현재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에 따른 봉쇄로 대외 교류가 막혀있지만, 향후 상황이 바뀌더라도 자력갱생 기조를 버리지 않겠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서울=연합뉴스) '자력갱생'이라는 단어가 새겨진 깃발을 들고 만리마를 타고 달리는 근로자들과 과학기술전당을 형상화한 2020년 북한 신년 우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BR>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자력갱생’이라는 단어가 새겨진 깃발을 들고 만리마를 타고 달리는 근로자들과 과학기술전당을 형상화한 2020년 북한 신년 우표.

자력갱생 강조한 북한 2020년 새해 우표

    간부들을 향해서는 주민들을 위해 헌신할 것을 주문했다.

    논설은 “세도와 관료주의, 부정부패 행위는 가장 경계하고 투쟁 과녁으로 삼아야 할 첫째가는 대상”이라며 “대중의 창조력을 마비시키는 자그마한 요소도 비상 사건화해 철저히 뿌리 뽑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 “대중 권익을 침해하고 주관적 의사를 망탕 내리 먹이는 행위”와 “낡은 사업체계와 불합리하고 비효율적인 사업방식, 무능력과 직무태만과 같은 걸림돌”을 제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외에도 “사상과 문화, 도덕의 순결성”을 강조하며 집단주의 기풍을 유지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이민위천과 일심단결, 자력갱생은 북한이 지난 1월 8차 당대회에서 내놓은 3대 정책노선이다, 이를 공동논설에서까지 재차 강조하면서 주민들에게 각인하는 모습이다.

    북한은 대내외적으로 어려움이 닥칠 때마다 당 기관지 공동논설을 통해 체제 결속과 민심 다잡기에 나서왔다.

    공동논설이 발표된 것은 김정은 집권 이래 2017년 3월(우리식 사회주의 승리는 과학이다), 2019년 7월(자력갱생은 조선 혁명의 영원한 생명선이다)과 9월(존엄 높은 인민의 나라로 무궁 번영할 것이다), 2020년 1월(백두산 공격 정신으로 조성된 난국을 정면 돌파하자)과 6월 (우리 당의 정치는 인민대중 제일주의 정치이다), 10월(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는 우리 당의 위업은 필승불패이다) 이어 이번이 일곱 번째다.

통일TV
증오와 분단을 넘어 평화로 통일로

관련글

북, 동해상으로 미상발사체 발사

올들어 7번째 무력시위…탄도미사일 등 신무기 시험발사 가능성 제기 북한이 19일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독일 외교차관 “독일, 남북이 통일로 가는 길에 계속 동반”

주독 한국대사관 개천절 기념 국경일 행사…150여명 참석조현옥 주독대사 "한독, 기후변화 대응에 공동 기여할 수 있어" 미구엘 베르거 독일 외교부...

“지상낙원이라 선전”…북송후 귀국 재일동포 손배소 재판

원고 5명 北 상대 손배소 첫 재판 도쿄지방재판소가 입주한 재판소 합동청사 재일동포...

북, 평양서부 끝자락에 또 주택 대단지…임흥동에도 두달새 뚝딱

송신지구·경루동에 이어 새 건설현장 공개…연내 1만세대·5년내 5만세대 목표대성구역 임흥동에도 아파트 3동 100여 세대 건설…8월 착공해 신속 완공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성김 “종전선언 제안 계속 논의”…북에 조건없는 만남 거듭 촉구

인도적 지원·종전선언 고리로 돌파구 모색…제재이행 언급 대북 압박도노규덕 "미, 종전선언 이해 깊어져…대화재개시 북 관심사 논의 가능 확인"

미군 “北 미사일 발사 규탄…즉각적...

북한, SLBM 추정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19일 오후 서울역 대합실에 설치된 모니터에서 북한의 단거리...

북, 동해상으로 미상발사체 발사

올들어 7번째 무력시위…탄도미사일 등 신무기 시험발사 가능성 제기 북한이 19일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밝혔다.

이인영 “北 이중기준 문제 대화로...

외통위 통일부 국감…"종전선언·제재완화, 비핵화 과정 촉진 가능" 답변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이인영...

독일 외교차관 “독일, 남북이 통일로...

주독 한국대사관 개천절 기념 국경일 행사…150여명 참석조현옥 주독대사 "한독, 기후변화 대응에 공동 기여할 수 있어" 미구엘 베르거 독일 외교부...

“지상낙원이라 선전”…북송후 귀국 재일동포 손배소...

원고 5명 北 상대 손배소 첫 재판 도쿄지방재판소가 입주한 재판소 합동청사 재일동포...

주북 EU회원국 외교관 전원 철수…루마니아...

코로나19 봉쇄로 영국·독일 등 줄줄이 짐싸…외교부 "관심갖고 지켜보고 있어" 철길 손수레 밀며 국경 넘는 러시아...

한미안보실장 회담…”종전선언 설명, 미국 이해...

美 "對北 적대시 정책 없다…北과 조건없이 만나 협상" 재강조한미 "北, 대화나서면 실질진전 있을 것" 공감…美 "北 긴장고조 행위 자제 촉구"

북, 평양서부 끝자락에 또 주택...

송신지구·경루동에 이어 새 건설현장 공개…연내 1만세대·5년내 5만세대 목표대성구역 임흥동에도 아파트 3동 100여 세대 건설…8월 착공해 신속 완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