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코로나에도 2년 연속 노병대회…태형철, 당비서 확인

작년엔 김정은이 연설 ‘자위적 핵억제력’언급…참가자들 25일 평양 도착

북한 전쟁노병들, 전국노병대회 참가차 평양도착

북한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2년 연속으로 ‘전국노병대회’를 연다.

    조선중앙통신은 26일 “조국해방전쟁 승리(정전협정) 68돌을 맞으며 제7차 전국노병대회가 수도 평양에서 성대히 진행되게 된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노병대회에 참가할 노병들이 25일 평양에 도착했다”면서 리일환·정상학·오수용·태형철 당 비서와 김재룡 당 조직지도부장·오일정 군정지도부장 등이 이날 대회 참가자 숙소를 방문해 대회 참가증을 수여했다고 전했다.

    대회 날짜는 밝히지 않았지만, 기존 관례를 고려하면 올해도 북한이 ‘전승절’로 기념하는 정전협정 체결일인 27일을 앞두고 열릴 가능성이 커 보인다.

    지난해 대회에는 김정은 위원장이 직접 참석해 연설을 통해 ‘자위적 핵 억제력’을 언급하며 국방력 강화 의지를 천명한 만큼 올해는 북미 대화의 단절 속에서 어떤 메시지가 나올지 주목된다.

    노병대회는 김정일 국방위원장 집권기인 1993년 정전협정 체결 40주년에 처음 열렸고, 이후 김정은 국무위원장 집권 이후에는 59주년(2012년), 60주년(2013년), 62주년(2015년), 65주년(2018년)과 지난해 67주년에 개최했다.

    북한이 정주년(5∼10년 단위로 꺾어지는 해)이 아님에도 코로나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는 상황 속에서 잇달아 노병대회를 여는 것은 그만큼 내부 결속이 중요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대북제재와 감염병의 세계적 유행이 겹치고, 지난해 홍수에 이어 올해 가뭄 피해가 이어져 경제난이 심화한 상황에서 민심 이반을 막아야 한다고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북한은 올해 들어 비사회주의와 외부문물 유입을 경계하고 전 세대 ‘따라배우기·경험교환운동’ 등을 앞세우며 사상 교육을 강화하고 있다. 노병대회 개최를 젊은 층에 대한 사상교육 기회로 활용하려는 것으로 추정된다.

    당 기관지 노동신문도 이날 정전협정 체결일을 앞두고 6·25 전쟁의 역사적 의미와 이를 소재로 한 노래를 해설하는 기사를 실어 노병대회 분위기 띄우기에 나섰다.

    한편, 북한 공식매체가 당 간부들의 노병대회 참가자 숙소 방문 사실을 전하면서 태형철을 ‘당 비서’로 소개함에 따라 그가 당 비서 겸 과학교육부장에 임명된 사실이 확인됐다.

    앞서 북한은 지난달 말 정치국 확대회의에서 코로나19 방역 관련 ‘중대사건’이 발생했다면서 전임자인 최상건을 문책·경질하고 태형철을 정치국 위원으로 보선했다.

통일TV
증오와 분단을 넘어 평화로 통일로

관련글

김여정 “종전선언 좋은 발상…적대 철회하면 관계회복 논의”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24일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에 대해...

북한 “아직 종전선언할 때 아냐…미 적대정책 철회가 최우선”

북한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총회에서 제안한 종전선언 추진에 대해 "시기상조"라는 답변을 내놨다.     리태성 외무성 부상은 24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낸...

미 국무부, 종전선언 질문에 “대북 대화로 한반도 비핵화 전념”

고위당국자 "대북관여 모색 지속…대면외교가 최선, 대북 적대의도 없어""日, 오커스에 매우 관심…경쟁적·협력적·대립적 美中관계 가장 중요"

한미일·한미 연쇄 외교회담…테이블엔 종전선언·북한미사일

미 국무부 "한반도 비핵화 협력 재확인"…외교부 "대북관여 방안 심도있게 논의"미 국방부 "종전선언 논의에 열려 있어"…내일 한일 외교장관회담 예정

답글남기기

댓글을 입력하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글목록

문대통령 “바이든 노련한 리더십…북미대화로 문제 풀릴 것”

"BTS 유엔 행사 참석 '대박'…내달이후 백신 접종도 앞서가는 나라 될것" 문 대통령, BTS와 미국 방송...

김여정 “종전선언 좋은 발상…적대 철회하면...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24일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에 대해...

북한 “적대정책 편 스가, 영원히...

외무성 연구원 명의 글…"대북 적대정책에 매달리면 비참한 참패" 북한이 내달 물러나는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를 신랄하게 비난하고 그 뒤를...

정부, 민간 대북지원사업에 100억원 지원키로

교추협서 의결…북한과 합의하면 사업당 5억원 이내서 이례적 전액 지원북한 인도지원 호응안해 실제 집행은 불투명…'남북관계 반전 계기' 의도 정부가 대북...

북한 “아직 종전선언할 때 아냐…미...

북한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총회에서 제안한 종전선언 추진에 대해 "시기상조"라는 답변을 내놨다.     리태성 외무성 부상은 24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낸...

미 국무부, 종전선언 질문에 “대북...

고위당국자 "대북관여 모색 지속…대면외교가 최선, 대북 적대의도 없어""日, 오커스에 매우 관심…경쟁적·협력적·대립적 美中관계 가장 중요"

60대 탈북 여성, 파주서 월북...

60대 탈북 여성이 경기 파주시 접경지역에서 월북을 시도하다가 적발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통일대교

한미, 내주 서울서 ‘통합국방협의체’ 개최…대북정책...

북 탄도미사일·핵활동 관련 상황평가 관측…전작권 전환도 논의 예정 국방부 한국과 미국 국방부는...

통일부 “종전선언 통해 한반도 공고한...

"남북 평화프로세스 진전시키는 신뢰구축 조치" 문대통령 "남북미 또는 남북미중 종전선언 제안" (CG) 통일부는 문재인...